터칭 테라피(Touching Therapy)
터칭 테라피(Touching Therapy)
  • 성대신문
  • 승인 2012.11.27 00:11
  • 호수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 많은 이들이 타인의 체온을 느끼기 어려운 계절. 영하로 떨어지는 추운 날씨 속에서 사람들의 옷은 점점 두꺼워져 가고, 주섬주섬 목도리와 장갑을 꺼내기 시작했다.”
‘살갗 닿기’ 혹은 ‘피부 접촉’으로 순화되는 스킨십은 피부와 피부의 접촉에 의한 애정의 교류로 정의된다. 피부는 제2의 뇌라고 부를 만큼 뇌와 밀접한 관계가 있다. 피부와 뇌는 외배엽에서 발달한 것으로 태생도 같다. 우리의 신체를 감싸고 있는 피부에는 무수한 신경세포가 분포되어 있다. 피부를 조금만 자극해도 뇌에 자극이 찌릿찌릿 가는 이유는 바로 이런 이유에서다. 물론 살갗의 접촉은 단순한 피부 자극에 그치지 않는다. 스킨십은 마음과 마음이 만나는 과정이다. 맞잡은 두 손이, 닿아있는 살갗이 단순히 몸을 녹이는 것만이 아닌 우리의 얼어붙은 마음을 녹여줄 수 있지 않을까? 올겨울 당신이 잡은 그 사람의 손만큼, 당신과 닿아있는 타인만큼 따뜻한 것이 또 있을까??
 

지민섭 기자 jms2011@skkuw.com
김지은 기자 kimji@skkuw.com
김신애 기자 zooly24@skkuw.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사캠 - (03063) 서울특별시 종로구 성균관로 25-2 성균관대학교 호암관 3층 50325호
  • TEL : 02-760-1240
  • FAX : 02-762-5119
  • 자과캠 - (16419)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서부로 2066 성균관대학교 학생회관 2층 03205호
  • TEL : 031-290-5370
  • FAX : 031-290-5373
  • 상호 : 성대신문
  • 발행인 : 신동렬
  • 편집인 : 배상훈
  • 편집장 : 이상환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0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환
  • 성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성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kkuw.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