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학교 영어교육의 실태
우리 학교 영어교육의 실태
  • 성대신문
  • 승인 2006.11.28 00:00
  • 호수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미랑(사과계열06)
요즘 국내의 많은 대학교에서는  국제 경쟁력을 높이고 학생들의 영어 실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영어로 수업을 하며, 원서를 가지고 수업을 하는 추세이다.

우리 학교 또한 원어민이 직접 수업을 하는 수업이 있고, 원서로 강의를 하시는 교·강사분들이 많다. 어떤 학과는 졸업요건으로 토익 몇점 이상을 채택한 학과도 있다. 이렇게 우리 학교에도 학생들의 영어 실력 향상을 위한 방안이 많지만 현재 실시되고 있는 영어교육은 학생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지 않고 있다. 그래서 우리 학교의 영어쓰기, 영어발표 수업과 원서로 수업을 하는 방식에 대해 문제점을 짚어보고자 한다.

1학년 위주의 영어쓰기, 영어발표수업은 원어민 교수가 직접 학생에게 강의한다. 그러나 학생들 중에는 영어실력이 낮아 원어민 교수의 수업내용을 이해하지 못하는 학생들이 상당수 있다고 한다. 이처럼 학생들의 영어 수준을 고려하지 않는 수업은 학생들에게 별로 도움이 되지 않는다. 원어민 교수의 수업을 듣기 위해 실력을 좀 더 높이는 것이 우선이 되어야 한다. 국내의 모 대학교는 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영어 교육에서 학생들이 한국인 교수와 외국인 교수 중 자신의 실력에 맞게 택할 수 있다고 한다. 이와 같이 학생들의 수준을 고려한 커리큘럼이 마련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또한 영어발표같은 경우는 단지 스피치, 세미나의 기법에 대한 강좌이기 때문에 학생들의 실질적인 영어실력 향상과는 조금 거리가 있다.

두 번째로, 학생들이 원서를 가지고 수업내용을 이해할 만큼 그 전에 준비과정이 미흡한 실정이다. 즉, 전공에 대한 아무런 이해 없이 원서를 가지고 수업을 한다는 것이다. 전공 공부도 벅찬데 그것을 원서로 공부하려니 매우 힘들다. 그래서 번역판을 찾는 학생들이 대부분이라고 한다. 어느 정도 전공에 대한 이해가 있고 원서를 읽을 만큼의 영어실력이 뒷받침된 후에 원서를 가지고 공부를 하는 것이 옳다고 본다.

학생들의 영어실력 향상을 위해 학교에서 많은 노력을 하고 있지만 겉으로 보여주기 식의 영어교육 보다는 실질적으로 학생들에게 도움이 되는 영어교육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사캠 - (03063) 서울특별시 종로구 성균관로 25-2 성균관대학교 호암관 3층 50325호
  • TEL : 02-760-1240
  • FAX : 02-762-5119
  • 자과캠 - (16419)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서부로 2066 성균관대학교 학생회관 2층 03205호
  • TEL : 031-290-5370
  • FAX : 031-290-5373
  • 상호 : 성대신문
  • 발행인 : 신동렬
  • 편집인 : 배상훈
  • 편집장 : 박기황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0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기황
  • 성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성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kkuw.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