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 잠든 그곳에
추억 잠든 그곳에
  • 성대신문
  • 승인 2011.04.12 19:01
  • 호수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놀이터. 안 가본 지 벌써 몇 년인지 모르겠다. 한 번쯤 그네에 넋 놓고 앉아 있어보고 싶고, 미끄럼틀 눈치 안 보고 쭉쭉 미끄러져 보고도 싶다. 어린 날의 추억을 찾아 놀이터를 돌아다녀 보지만 동심 가득한 아이들의 얼굴은 커녕 벗겨진 페인트를 대충 덧칠한 을씨년스런 놀이터의 모습만 보일 뿐이다. 그러나 실망은 금물. 놀이터는 살아 있다. 예전과는 조금 다른 모습으로 여전히 놀이의 터가 되고 있다. 어딘가에 웃음꽃을 피우고 있을 놀이터를 찾아, 그리고 지난 옛 추억을 찾아 흙먼지 대신 푹신한 우레탄 바닥이 반기는 놀이터를 돌아보자.

▲ 미끄럼틀을 타고 내려오는 웃음꽃 핀 아이들과 두근두근 지켜보는 엄마의 시선.


 

▲“꿈의 궁전,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나 잡아봐라!’아이들이 술래잡기를 하며 함박웃음을 띄고 있다.

▲ 형이 동생의 세발자전거를 밀어주며 듬직한 형 노릇을 하고 있다.

▲ 아직 쌀쌀한 초봄임에도 아이들이 놀이터에 나와 즐겁게 야구를 하고 있다.

 

 

▲ 서울의 한 재건축 예정 아파트 단지의 놀이터. 오랫동안 버려진 상태의 놀이터가 을씨년스럽다.

▲ 빌딩 숲 속의 놀이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사캠 - (03063) 서울특별시 종로구 성균관로 25-2 성균관대학교 호암관 3층 50325호
  • TEL : 02-760-1240
  • FAX : 02-762-5119
  • 자과캠 - (16419)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서부로 2066 성균관대학교 학생회관 2층 03205호
  • TEL : 031-290-5370
  • FAX : 031-290-5373
  • 상호 : 성대신문
  • 발행인 : 신동렬
  • 편집인 : 배상훈
  • 편집장 : 이상환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0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환
  • 성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성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kkuw.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