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대한민국 김철식’
연극 ‘대한민국 김철식’
  • 성대신문
  • 승인 2002.12.11 00:00
  • 호수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대자보]

“앗짜라! 짜짜, 이 개미 똥구멍 만한 놈아!” 대한민국 김철식이 세상을 향해 소리친다. 순박한 사람의 배짱과 우직함이 세상을 조금씩 바꾼다고 했던가. 김철식은 세상을 바꾸기 위해 스스로 어리석은 쪽을 택했다. 그의 인생 이야기인 연극은 시종일관 어눌하고, 직설적인 대사로 관객에게 시원한 웃음을 제공한다.

돈 한푼, 빽 하나 없이 오직 국가와 민족만을 위해 자신의 평생을 바치겠다고 다짐한 김철식. 그는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은 인생에 가치를 부여하고 진정한 민중의 지도자가 되려고 한다. 비록 만만치 않은 세상을 만나 결국 모든 일에 실패하지만 어느새 그에게 박수를 보내는 나를 발견한다. ‘대한민국 김철식’을 보고 있으면 이런 지도자 한번은 꼭 만나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구성진 전통 가락을 타는 구수하고도 재치 넘치는 그의 말 한마디와 웃는 얼굴이 기억에 남는다. 자신의 삶을 선택한 자 만이 가질 수 있는 여유로움에서 나올 수 있는 것이 아닐까. 자칭 ‘한 마리의 고독한 늑대’ 김철식을 보며 가볍게 웃어 넘기기만 할 수는 없는 이유도 실천의 용기는 없지만 우리 역시 그 삶의 방식에 많은 부분을 공감하기 때문일 것이다.

연출:방은미
주연:박철민, 김비오, 김보영, 이영주
기간:11월 5일∼12월 29일
장소:아리랑 소극장
입장권:15000원(사랑티켓 이용 시 만 원)

김주연 기자 yeuni02@mail.skku.ac.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사캠 - (03063) 서울특별시 종로구 성균관로 25-2 성균관대학교 호암관 3층 50325호
  • TEL : 02-760-1240
  • FAX : 02-762-5119
  • 자과캠 - (16419)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서부로 2066 성균관대학교 학생회관 2층 03205호
  • TEL : 031-290-5370
  • FAX : 031-290-5373
  • 상호 : 성대신문
  • 발행인 : 신동렬
  • 편집인 : 배상훈
  • 편집장 : 박기황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0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기황
  • 성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성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kkuw.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