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STURE, 학우들을 향한 손짓
GE:STURE, 학우들을 향한 손짓
  • 안준혁 기자
  • 승인 2020.09.21 15:39
  • 호수 166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균관을 굴리는 유생들-'GE:STURE'의 정현중(글경제 16) 회장

글경제 카트라이더 대회, 혼란스러운 시국 속 성공적으로 개최해
학우들의 참여율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여름의 찜통더위를 식혀주는 소나기가 내리던 지난 16일, 제12대 글로벌경제학과 학생회 ‘GE:STURE’의 정현중(글경제 16) 회장을 만났다.

국제관의 한 세미나실에서 이야기를 나누며 그의 열정을 몸소 느낄 수 있었다.  

글로벌경제학과 학생회 ‘GE:STURE’를 소개해 달라.
글로벌경제학과가 영어로 Global Economics다 보니 그간 줄임말인 'GE'가 들어가는 단어들로 학생회 이름을 지어왔다. 왕성한 활동을 통해 발로 뛰는 학생회가 되고 싶어 ‘GE:STURE’로 결정했다. GE:STURE는 부장단과 집행부로 나눠져 있다. 부장단에는 △학생회장 △부회장 △학년대표로 이뤄져있고 집행부는 △기획팀 △문화팀 △운영팀 △재정팀 △홍보팀으로 구성돼 있다. 
  
GE:STURE가 진행하는 사업에 대해 설명해 달라.
△글경제 카트라이더 대회 △라떼는_말이GE △전GE:적 새내기 시점 등을 진행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로 인해 기존에 진행했던 행사들에 차질이 생겨 힘든 점이 많았다. 그래서 올해는 온라인 행사에 공을 들였다. 글경제 카트라이더 대회는 참여 인원을 새터 조별로 나눠 게임을 진행하고 웹엑스로 이를 중계했다. 당시 누구나 즐겁게 참여할 수 있는 ‘카트라이더 러쉬’라는 게임이 유행하면서 글로벌경제학과 학우들 간의 친목을 다지기 위해 게임대회를 열었다. 그동안 시도해본 적이 없는 사업이라 고충도 많았지만 화면으로라도 교류할 수 있어 좋았다. 지난 학기 사업 중에서는 가장 큰 사업이었다.

GE:STURE를 이끌며 아쉬웠던 점이 있다면.
코로나19로 인해 새터를 가지 못했던 게 가장 아쉽다. 학생회장단이 공들여 예산을 짜고 장소 물색까지, 모든 것을 준비했는데 결국 취소됐다. 이 슬픈 소식을 직접 학우들에게 알려야 할 때 매우 슬펐다.  

또한 모든 사업이 온라인으로 진행되다보니 아무래도 코로나19 이전 사업만큼의 참여를 이끌어내기 어려웠다. 학교에 와보지 않은 신입생 학우들에게 대학 생활에 대한 질문을 받고 선배들이 사진과 함께 자신의 경험을 들려주는 형식의 사업인 ‘라떼는_말이GE’라는 사업이 특히 아쉬웠다. 참여율이 저조해서 사업의 특색을 살리지 못했다. 사업들의 참여율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끊임없이 고민하고 있다.

남은 기간 목표가 있다면.
무엇보다도 글로벌경제학과 학생회의 대를 잘 이어나가고 싶다. 이게 첫 번째 목표다. 두 번째 목표는 오는 12월에 진행될 글로벌경제학과의 송년회 ‘Grand Epilogue’를 잘 마치는 것이다. ‘Grand Epilogue’는 글로벌경제학과의 상징적이자 가장 큰 행사다. 코로나19가 계속 이어진다면 방식을 바꿔야하겠지만 되도록 오프라인으로 진행하려 한다. 졸업하신 선배님들도 만나고 드레스코드도 맞추는 나름의 전통을 지키고 싶다.

글로벌경제학과 학우들에게 할 말이 있다면. 
올해 같은 경우에는 기존의 방식이 아닌 새로운 시도를 해야했던 해였다. 새로운 것을 도전하는 과정에서 순탄치 않은 점들도 많았기에 학우들 입장에서 작년만 못하다고 생각하실 수 있다고 본다. 그 점에 대해서 죄송스럽고 그럼에도 저희를 믿고 예쁘게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
 

정현중(글경제 16) 회장
사진 | 안준혁 기자 btino51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10-05 22:47:03
국사 성균관의 정통승계한 성균관대 졸업해야 생원.진사등의 양반됨.

국사 성균관(성균관대) 나라에서,주권.학벌없는 패전국 奴隸 賤民 일본잔재 경성제대후신 서울대와 그 추종세력이 대중언론에서 항거하던 나라. 국사 성균관 자격 Royal성균관대는한국 최고(最古,最高)대학. 세계사를 반영하여 국제관습법상 교황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 Royal대로 예우. Royal 성균관대와 서강대는 일류.명문대학.

http://blog.daum.net/macmaca/2983

윤진한 2020-10-05 22:46:00
성대졸업생이며 성대신문 애독자입니다.

대학.교육.종교관련 관심이 지대한 독자입니다.

세계역사 변하지 않음. 세계 최초의 대학 중국 태학.국자감(베이징대로 계승),서유럽의 볼로냐.파리대, 한국사 성균관(성균관대). 동아시아 세계종교 유교(하느님,공자숭배),서유럽 세계종교 로마가톨릭(하느님, 예수숭배. 서유럽에서 중남미.필리핀에 걸쳐 더 광범위한 세계종교로 확장). 세계4대 발명품 중국의 종이,화약,나침판,인쇄술. 근대세계의 지배세력 서유럽. 2차대전후의 UN안보리 5대 상임이사국(중국,프랑스,러시아,영국,미국). 2차대전이후 군사력분야 세계최강 미국.미국 $화는 세계에서 가장 선호되는 기축통화.



대일선전포고한 한국의 주권을 위함.헌법전문에도 임시정부 정통성 보장되어서 더욱 그러함.



국사 성균

  • 인사캠 - (03063) 서울특별시 종로구 성균관로 25-2 성균관대학교 호암관 3층 50325호
  • TEL : 02-760-1240
  • FAX : 02-762-5119
  • 자과캠 - (16419)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서부로 2066 성균관대학교 학생회관 2층 03205호
  • TEL : 031-290-5370
  • FAX : 031-290-5373
  • 상호 : 성대신문
  • 발행인 : 신동렬
  • 편집인 : 배상훈
  • 편집장 : 박민주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0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주
  • 성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성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kkuw.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