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주로 미래를 준비할 수 있어요”
“사주로 미래를 준비할 수 있어요”
  • 이채홍
  • 승인 2018.12.03 16:29
  • 호수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 - 대학로 사주 · 타로카페 한기자

인생이 궁금하기에 사주를 보는 것
자기 자신에 대한 이해도 높여줘

평화로운 월요일 오후 대명거리의 수많은 인파 속 시끄러움을 뒤로 한 채 대학로의 쪽집게 사주타로카페를 찾았다. 옛날 철학관처럼 무게 있는 곳이 아닌 사주 ‘카페’라는 이름으로 우리에게 더 친숙하게 다가오는 공간을 찾아가 봤다.

왜 이 장소에서 사주와 타로를 둘 다 보게 됐나.
지금까지 거의 30년의 세월 동안 사주 공부를 했어요. 16년 전쯤 제가 사주 보는 법을 배웠던 분이 돌아가신 이후에 원래 공부하던 곳에서 대학로로 오게 됐고, 사주카페 운영을 시작했어요. 대학로가 학생들이 많아서 건전하고 집이랑 가까워서요. 그런데 여기는 학생들이 있는 곳이기 때문에 사주는 상담 가격이 비싸다 보니 학생들이 부담을 느껴서 타로를 같이 하게 됐어요. 그래서 주말마다 타로 선생님이 오셔서 타로를 봐 주세요. 저도 타로를 배워서 보게 된 지는 15년 이상이 됐는데, 타로도 사주의 원리인 오행에 접목해서 봐요.

사주는 태어난 생년월일시를 기준으로 점친다. 외국에서 태어난 경우에는 시간이 달라지기 때문에 운명이 바뀐다는 말도 있는데.
운명이 바뀌지는 않아요. 장소에 따라 시차법이 있는데 그 나라에서 태어난 시간에 맞춰서 사주를 뽑아 분석해요. 한국에서 태어나면 한국 표준시, 미국에서 태어나면 미국 표준시를 쓰는 거예요. 그런데 요즘 인터넷으로 볼 수 있는 컴퓨터 만세력에서는 우리나라랑 30분 차이가 나는 일본 시각을 기준으로 하더라고요. 한국 표준시는 홀수 시간에서 2시간 차로 홀수 시간에 끝나기 때문에 시간 기준이 1시부터 3시, 3시부터 5시 이렇게 돼요. 그게 한국 본래 시각이에요. 그런데 인터넷상에서는 1시 30분부터 3시 30분 이렇게 한국 표준시와 맞지 않게 해둔 거예요. 그러니까 사주가 맞지 않게 되니까 운명이 바뀌는 것처럼 보이는 거죠. 각 나라의 시차법에 맞게 사주를 봐야 해요.

가장 기억에 남는 사연이 있나.
어려운 사람들의 사연이 기억에 많이 남죠. 여기 서울대 병원이 있으니까 아픈 사람들이 상담하러 오는 경우가 있어요. 어느 날 한 부부가 상담하러 왔는데, 말없이 아이 사주를 대면서 봐달라고 했어요. 그런데 그 아이의 사주를 보니까 거의 죽은 목숨이더라고요. 그렇게 얘기했더니 사실 지금 병원에서 아이 목숨이 지금 왔다 갔다 하고 있다고, 이 아이를 살려야 할지 포기해야 할지를 물으면서 두 분이 울고 가셨어요. 마음이 아주 아팠죠. 아이를 위해 조금만 아파하고 이후의 삶은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면서 매우 안쓰럽더라고요.
 
사람들이 왜 사주나 타로를 본다고 생각하나.
자기 인생이 궁금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해요. 사람들은 자신의 미래가 궁금하고 큰일을 앞두거나 우환이 생겼을 경우 어떻게 해야 하는지, 누군가 말해주기를 원해요. 일이 안 풀릴 때 보고 싶고 일이 잘 풀릴까 하고 보고 싶고. 연인이 없을 때 연애 할 수 있을까, 내가 공부는 잘할까 적성에는 뭐가 맞을까 다 알고 싶어 해요. 그래서 그에 대한 대답을 듣기 위해 찾아와서 질문하고 상담받고 가는 경우가 많다고 봐요.

본인의 미래도 볼 수 있나.
태어났으면 당연히 사주가 있으니 이를 분석하는 것 또한 가능하죠. 그런데 역학을 배운 지 얼마 되지 않았을 때는 자신의 사주를 분석할 때 아전인수 하게 돼요. 자기 혼자서 좋은 것만 생각하고 좋은 뜻으로만 풀이하고 그것만 믿는 거예요. 그런데 조금 더 배우다 보면 좋은 것 나쁜 것 가려서 받아들이게 될 수 있게 돼요. 그래서 자신의 미래에 어떤 점이 좋은지, 나쁜지를 잘 이해할 수 있게 되죠. 이런 의미에서 요즘은 다른 사람의 미래를 알려주려고 사주보는 법을 배우는 것보다도 자기 자신을 수양하기 위해 배우는 경우가 많아요. 

사람들이 사주를 본 후 이를 어떻게 받아들여야 한다고 생각하나.
우선 사주를 보면 항상 좋은 부분, 나쁜 부분이 둘 다 존재해요. 어떤 때에 운이 나쁜지를 알게 되면 그때 좀 조심해서 살면서 그 나쁜 운을 잘 지나면 돼요. 그리고 사주를 통해 운이 좋을 때는 어떻게 하면 더 좋은지를 알게 되니까 노력하면 더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죠. 사주를 통해 미래를 보고 그 결과에 맞게 필요한 것을 준비할 수 있도록 받아들이면서 자신의 인생을 살아가면 된다고 생각해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사캠 - (03063) 서울특별시 종로구 성균관로 25-2 성균관대학교 호암관 3층 50325호
  • TEL : 02-760-1240
  • FAX : 02-762-5119
  • 자과캠 - (16419)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서부로 2066 성균관대학교 학생회관 2층 03205호
  • TEL : 031-290-5370
  • FAX : 031-290-5373
  • 상호 : 성대신문
  • 발행인 : 정규상
  • 편집인 : 김재원
  • 편집장 : 정재욱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0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욱
  • 성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성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kkuw.com
ND소프트